Monday, May 31, 2010

Jay's Return To Korea To Be Delayed


2PM을 떠난 재범의 귀국 일정이 늦춰질 전망이다.

재범이 출연하는 영화 <하이프네이션>의 총괄 프로듀서 제이슨 리는 최근 "재범이 속한 비보이팀이 뉴욕 일정이 생겨서 예정됐던 한국 일정이 늦어졌다. 10일 이후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재범은 지난달에도 자신이 속한 비보이 팀 AOM과 함께 타이완을 방문한 사진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제이슨 리는 "영화 제작은 차질없이 진행 중이다. 14일 영화 촬영을 시작한다는 일정도 변함없다. 미국 현지 스태프와 함께 출연진이 함께 입국하기 위해 일정을 조율 중이다. 대규모로 움직이려니 시일이 걸리고 있다"고 말했다.


Jaebum's return to Korea has been revealed to be a bit delayed.

Producer Jason Lee recently stated, "The b-boy team that Jaebum is a part of has plans in New York so his return to Korea will be a bit later than expected. It will be after the 10th."

Jaebum had also visited Taiwan with b-boy team AOM last month and had attracted attention.

Jason Lee went on to state, "The production of the movie is going smoothly. We are still set to record on the 14th. We are currently trying to match the schedule of the American staff in order for them to go to Korea at the same time as the casts. It's taking a while to move such a large group of people at once."

You are not allowed add yourself to the credits nor edit the credits.
CREDITS : SPORTS KOREA (SOURCE); hazyfiasco@2ONEDAY.COM (TRANS) 

What Do You Think?:

0 comments:

Post a Comment